자유게시판

· 자유게시판

앞치기를 잘 못한다구 타박드렷던 아버지...

노랑머리붕어 IP : 54ec15a65aa968f 날짜 : 2019-04-24 09:44 조회 : 9606

제 나이 올해로 45.. 아버지 연세 올해로 69.. 띠동갑입니다

낚시를 아버지께 배웟더랫죠. 초등학교 2학년때쯤이었나... 지역은 기억이 나지 않는데 부곡이라했던거 같아요.

물속에 무릎정도 들어가서 붕어낚시를... 지금 생각하면 당시는 좌대가 없어서 그랬지 않나 싶습니다..

그랬던 아버지.. 3월마지막주 전주(23,24일)에......... 명퇴하신지 1주일만에  어머니랑 서산다녀오셧다며  쭈꾸미사왔다고..

토욜일 휴무라 집근처 놀이터에서 낚시하고있는데 점심 안먹냐구 김밥을 사오셧네요.

낚시 정말 좋아하시는 아버지.. 떡밥달아 채비하나 해드렸어요

앞치기를 잘못하시는거에요.. 타박했죠. 왜 그랬을가요.. 연세가 드셔서 그런건데..

어느때부턴가 밤에 눈이 잘 안보인다고 밤낚시는 못하겠다고.. 낮낚시도 잘 안다니신다고..

 

그랬던 아버지... 3월 마지막주 일요일(31일) 오후3시경에 전화와서 뭐하냐고 물으시길래 ...밤낚시하고와서 그냥 집에서 쉰다고.. 

그날. 밤(31일)에 아버지 사고소식을 듣게됐어요. 계단에서..

저녁8시경에 그러신거 같은데 등산갔다 10시경에 들어오시던 어머니가 발견하셧다고...위독하시다고.., 자정막 넘어갈무렵

여동생이 울며 전화옵니다.수술해도 성공율이 5프로인데 성공해야 식물인간이라고... 무조건 수술하라하고 식구들모두 태우고

달렸습니다.  오산에서 구로 고대병원으로..새벽네시.. 머리를 너무많이 다쳐서 머리를 못닫았다고 하네요,, 너무많이 부어서..

동공이 열렸다고 ....  동공열리면 뇌사라고하더군요.. 만우절.. 정말 거짓말이었으면 싶었어요.. 평소 연명치료 안하신다고...

연명치료거부확인까지 하셧더랬죠...  식구들 의견수렴하고해서 인공호흡기 떼기로 했어요.. 저녁 8시..

자정넘어 1시40분 운명하셧어요..   만 24시간만에 멀쩡하시던분이 돌아가셧습니다.. 정말 거짓말같아요.. 지금도.

 

일주일전 왜 앞치기못한다고 타박했을까... 너무 어리석었던 제자신이 한심하고 후회됩니다..

믿겨지지가 않습니다.. 누구나 겪는 일이기에 언젠가 이런날이 올걸 알고있었지만 이리도 빨리 갑작스럽게....

꿈만 같습니다.. 더 잘할걸... 누구나 후회한다하는데... 퇴근하고오면 술로 잠을잡니다.

아버지 돌아가신지. 4주째... 초딩2학년때 아버지께 배웠던낚시.... 가끔 집앞 놀이터가서 바람쐬고 옵니다..

그때마다 어김없이 아버지 생각이 납니다. 아마 힘떨어질때까지 낚시를 다니겠지만.. 그때마다 아버지 생각이 날거 같습니다.

정말 보고싶습니다 아버지... 사랑합니다..

 


1등! 마부위침 19-04-24 09:51 IP : 8bbb93bdf5f2ffa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등! 낚시아빠 19-04-24 09:58 IP : 66ee6698a12fd5e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아버님께서 아드님과의 낚시추억을 남겨놓으셨네요

3등! 규민빠 19-04-24 09:58 IP : 3d0db06ab49b50d
아휴~
눈물 나네요. .
돌아가신 아버님의
명복을 빕니다.

합천촌놈 19-04-24 10:00 IP : 2257b95fc1f0bb1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여기조아 19-04-24 10:00 IP : c3ea0b0ba1f51ce
코가 찡하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미끄덩™ 19-04-24 10:08 IP : 85663ee9a171444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는 장인어른이 갑작스런 사고로 운명하시고
장모님 병원에 모셔두고 왔네요

오렌지볼 19-04-24 10:13 IP : 50743e0d5dc9232
좋은곳으로 가셨을겁니다.
힘내세요..토닥토닥.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쏠라이클립스 19-04-24 10:17 IP : 9eb8dbb503efeaf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낚시대하나들고서 19-04-24 10:17 IP : e45b186eec30c2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수초사랑 19-04-24 10:22 IP : 403c358a549a658
슬프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초율 19-04-24 10:25 IP : a1c8f149bb9289e
함께 낚시하러도 같이 가시고,,
좋은 추억 간직하고, 좋은곳으로 가셨으리라 생각합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띠로리 19-04-24 10:29 IP : dd1abb86fd4d516
아버지..저두 아버지를떠나보낸지 10년이 되었네요.
자식을 낳고..아버지가 저를 어떻게 키웠는지 알게되었죠.
그래서 아버지, 어머니께 정말 잘해드려야지. 늘 다짐합니다.
그런데..항상 앞에는 자식이 있습니다. 그렇다 보니 부모님은
또 뒷전입니다. 그러다 어느날 돌아가시면.. 항상 후회스럽고
죄송하고 살아생전 못해드린것만 생각나고...
저는 어머니 혼자 시골에 계시는데.. 시간되면 일주일에 1번은 꼭 찿아뵙고
있습니다. 돌아가신 아버지도 좋은 곳으로 가셨을겁니다.
무엇보다 어머니 잘 위로해드리고.. 당분간 자주 자주 전화, 그리고 찿아뵙고
외롭지 않게 해드리세요.

물도까비 19-04-24 10:32 IP : 66501c06135447f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박사™ 19-04-24 10:40 IP : 07079c61a09abca
어떻게 위로 말씀을 드려야 할지..
가슴이 먹먹해집니다.



부모님께 잘해야지 다짐해봅니다.

복이굿™ 19-04-24 10:41 IP : 90449a5f4ab05c8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곳으로 잘 가셨을 겁니다
힘내세요

독수리부대 19-04-24 10:41 IP : 9ca4c539270854f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위로의 말씀 전합니다.

대물도사™ 19-04-24 10:41 IP : 5958ee9fb1c081c
아버님 좋은곳으로 가셨을겁니다 기운내시기바랍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지우야낚시가자 19-04-24 10:42 IP : c752d8a30d7420a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넵툰 19-04-24 10:44 IP : 2d8964491ed0f01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많이 생각나시겟어요 ㅠㅠ

노지사랑™ 19-04-24 10:45 IP : 75c958bdc31247e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곳으로 가셨을겁니다.
헛헛한 마음 잘 추스리시고, 아버님과의 좋은 추억을 간직하세요.

Deer63114 19-04-24 10:47 IP : c4df991b87506a6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의 아버님도 풍이셨는데 거동은 잘하셨어요 그런데 부엌에 들어가시다 넘어지셨는데 돌아가셨고
장인어른도 추석같이 보내고 또 놀러와라 하신지 2틀후에 돌아가셨어요.
삶과 죽움은 백짓장 한장 차이같아요.

부에나르 19-04-24 10:48 IP : e1a0f9da9f39b2b
좋은곳 가셔서 노랑머리붕어 축복해주고 계실겁니다

더블제이 19-04-24 10:52 IP : b3f0ed122db6200
눈물이 핑도네요... ㅜㅜ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생전에 못해드린말....사랑합니다... 아버지.....

팔공산™ 19-04-24 10:58 IP : 0225ff9dc0b7c1a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B접점 19-04-24 10:58 IP : 8738372644a2619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저희 아버지도 올해 초 암투병을 하시다가
돌아가셨는데 마지막 임종을 지켜보던 때의
그 심정을 잘압니다.
기운 내세요.
그리고 누구보다 외로워하실 어머님께
잘 해드리시고요...

한마리만물어봐라 19-04-24 11:03 IP : 3b78099f75f88fa
에휴~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희 장인어른도 우사에서 넘어지셔서 비슷하게 운명하셨습니다
무뚝뚝하시지만 잔정은 많으셨던 분이셨는데....
모심기며 타작할때 일잘한다고 막걸리 한사발 주시던 모습이 생각나네요
울컥합니다ㅜㅜ
당분간 가족분들이 정말 힘드실겁니다
서로 위로하고 복돋우며 힘내시고 이겨내시길 간절히 기원드립니다

바부붕어4533 19-04-24 11:09 IP : 80d708cc9a057d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추억만을 간직 하세요.

깜붕 19-04-24 11:30 IP : 03c27e1b31953f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월그리고나 19-04-24 11:39 IP : 6eec579c1e0db10
눈물이 나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마실길 19-04-24 11:54 IP : 3a62887f134b0de
명복을 빕니다

아버지를 일찍 보내고
술 좋아하시고 무뚝뚝한 장인께서
아버지같아 얼마나 좋던지....
몇달전 돌아가시며
두아버지 보내니

어찌나 서럽던지...

노랑머리붕어 19-04-24 12:07 IP : c44709d1cbf800d
헛헛한마음 달랠길없어 푸념삼아 올린글인데
많은분들이 위로의 말씀해주시니 그나마 힘이 납니다.
정말 착하신분이라 분명 좋은곳 가셧을겁니다 .
감사드립니다

한실 19-04-24 12:26 IP : 1691c593eea287b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하이텐션 19-04-24 12:43 IP : 4f1f725aa224148
명복을 빕니다.

자붕50 19-04-24 13:27 IP : ea115f174ccc20d
힘드시겠지만
조금 더
기운내시길 바랍니다

미추홀붕어 19-04-24 14:13 IP : 040ccbe5957c362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꼴창 19-04-24 23:42 IP : dfe8925e89a07a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기운 내세요...

jo****79961 19-04-25 07:05 IP : 0f90da49a7f309e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아들들은 다 같은가 봅니다.ㅠ.ㅠ
저도 왜 그리 타박을 했었는지..
계실때 조금만이라도 살갑게 할 것을..
힘내세요~

상냥한여정씨 19-04-25 07:39 IP : e173aacb163a702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힘내시길 바랍니다.

아글시 19-04-25 08:01 IP : 7973f2774449528
힘네시고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어느정도는 시간이 지나야 하지 않을 까 싶네요

전주사랑 19-04-25 08:03 IP : 02eb1c3b53b3dce
아 시바 괜히 읽었네요 아침부터 눈물만 계속 나네요 나도 아버지 보구싶네요 괜히 읽었네

전주사랑 19-04-25 08:05 IP : 02eb1c3b53b3dce
삼가고인의 명복을빔니다~~

정선수 19-04-25 08:10 IP : 1565d2975ac2c58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힘내십시요 .

☆도현사랑☆ 19-04-25 08:14 IP : 65ca55a10f99263
이글읽고 눈물 나네요 저는 장남인데도 장가를 늦게가서 제큰아들이 5살인데 저희아버지는 70이시구요 항상아버지하신말씀이 우리손주 결혼식은 보고죽어야할텐데 그러실때마다 눈물이 나오더라구요 있을때 잘해드려야겠네요 힘내세요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멋진샘 19-04-25 08:16 IP : b4fd568ccace254
아침부터 눈물이..............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오늘 아버지 생각이 간절하네요

아리랑쓰리랑 19-04-25 08:18 IP : e6bea5e12e64428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꼬기잡는자 19-04-25 08:25 IP : fc951fb869c2501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두라미 19-04-25 09:05 IP : adc57b3382c3716
눈시울이 촉촉해 집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일도상제 19-04-25 09:10 IP : 23d6f927d3c930f
슬프네요 ...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jjjeng 19-04-25 09:23 IP : 764e5ca214eb1e2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힘드시겠지만 힘내세요...

조사라네 19-04-25 09:32 IP : be9d6bd6f0deb3f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법도공훈 19-04-25 09:32 IP : d945778e5e4ade8
저희 아버지도 사고사로...
맘이 아픕니다...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나무꾼7 19-04-25 09:47 IP : 0a8d73d54d0085b
주책맞고 눈물이 막 흐르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sdd 19-04-25 09:49 IP : 0f17f6aaa9870fc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서산대물꾼v 19-04-25 10:05 IP : 68f73709e7cd0b4
눈물나네요 속상하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겠습니다

康태공 19-04-25 10:22 IP : 138d025be15052e
먼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눈물이 핑 돌고 코끝이 찡합니다.

연세가 젊다는 표현은 뭐하지만 세상을 하직 하시기엔 아직 아쉽네요.

모든 자식들이 아버지나 어머니 그렇게 속수무책으로 보내드리고 나면 한동안 후회되는 일만 생각나실겁니다.

누가 뭐라고 어떻게 위로드려도 그냥 후회만 되시겠지만 시간이 지나가야 좀 나아질겁니다.

인간 망각의 동물이라고들 하자나요.

저도 님이 올린 글을 보는순간 작고하신 부친생각에 한동안 멍해집니다.

거듭위로드리고 부친의 편안한 영면을 기원합니다.

잉어들어뽕 19-04-25 10:24 IP : 402711c22f3d48b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투명한블루 19-04-25 10:39 IP : feac11cb9609a14
저도 잠시 4년전 떠난 아버지가 그리워서 눈시울이 뜨거워집니다. 저도 아버지란 존재가 히어로인데...불러도 대답없고, 보고 싶어도 볼수 없다는것이 마음 아픕니다. 부모님을 제가 효도할 날을 기다려 주지 않더군요....그래서 저의 마지막 소원은 세상끝나는 날 꿈에 아버지가 나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하루하루를 살아갑니다.

용코 19-04-25 10:47 IP : 70887cd433bcf5e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눈만뜨면낚시생각 19-04-25 11:10 IP : 77b8fd1f97c6605
아버지 떠나신지 20년째인데 아침에 이 글을 읽고있으니 먹먹해지네요.
위로를 드리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킬리만자로윤 19-04-25 11:15 IP : d76c38e8bc0898c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무어라 위로의 말씀을 드려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항상 가까이 있는 사람은 언제나 내 곂에 남아 있을 거라는 착각 속에 우리는 살고 있지 않나 생각합니다. 있을 때 정말 사랑하는 사람들을 더욱 아끼고 존중하며 살아야 겠습니다.

생각의나무 19-04-25 11:42 IP : 2a5ad32d043191a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delboy 19-04-25 12:02 IP : 74bf8905b5dc66a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무유거사 19-04-25 12:11 IP : aa1b6833169950b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산에낚시 19-04-25 12:33 IP : 40805878fc5ae9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수중교감 19-04-25 12:39 IP : b1986e25fb7bf72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칸반조사 19-04-25 12:47 IP : 5ac877a57637c3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힘내세요~~

프리프리 19-04-25 13:00 IP : bde1af8720f888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부디 좋은곳으로 영면하시길~

잔잔한호수 19-04-25 13:06 IP : 41d51126d06a0f6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마음 잘 추스리고 힘내세요!!

한점 19-04-25 13:08 IP : 72a2a12a92820bc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힘내셔요.

붕꿈수초 19-04-25 13:38 IP : edc4a82c9820cb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눈물이 찡하네요. 저희 아버지도 올해 70세이신데..

함께 자주 못하는게 안타까울 따름 입니다. 아버지도 참 낚시를 좋아하시거든요.

젊은시절 그렇게 쉽게 하던 낚시를 지금은 힘에 겨워 하시는 모습또한...너무 가슴아픈데..

내용또한 너무 비슷하다 보니 맘이 더욱 쓰이게 됩니다.

이번주 찾아 뵈야 겠네요. 힘내십시요.

낚시식객 19-04-25 15:02 IP : c23880fb70cac7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힘내시길 바랍니다

윤호시현아빠 19-04-25 15:12 IP : 2a6a8b4643339c9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저도 비슷하게 아버지가 갑자기 돌아 가셔서 그맘 이해가 되네요 살아 계실적 한번더 찾아 뵙고 잘해 드리지 못한게 지금 많이 후회 되네요ㅜㅜ

붕어농사 19-04-25 16:16 IP : af4f2f644800281
눈물이 나네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조사강태공 19-04-25 17:20 IP : ae1fb606cb2cbb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심붕어 19-04-25 17:23 IP : 220ecbc8abf4dbb
글 읽는내내 가슴이 찡하네요 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淡如水 19-04-25 17:42 IP : 463a7b309cbd75f
공부 안하고 낚싯대 들고 쏘다닌다고 타박하시다가도
잡은 붕어 드리면 좋아 하시던 아버지가 생각납니다.

별과소리 19-04-25 19:05 IP : 49008e6c9324067
아.. 넘 슬픕니다..ㅠㅠ 퇴근하고오자마자 가슴쓰리네요..

소방대장 19-04-25 19:14 IP : c254d8c030ad95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삐도리 19-04-25 19:49 IP : 495cdb0765eb02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저희 아버지도 돌아가신지 18년이 되었습니다.
제가 막내라서 유독 이뻐해 주셨는데,
지금도 눈만 뜨면 항상 보고 싶습니다.
집사람도 저희 아버지를 좋아하셨는데,
가끔 저한테 "아버님 보고싶지?" 그럽니다.
오래토록 좋은모습만 기억될 겁니다.
오늘도 아버지 생각하며 막걸리 한잔 해야겠습니다.

지호아빠 19-04-25 20:06 IP : 5e11088299c617d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곳으로 가셨을겁니다
힘내시길 바랍니다

어처구니 19-04-25 20:18 IP : 114df93cd15b046
좋은추억과 취미를 주고 가신 아버님이시네요
좋은곳에 가셔서 항상 아드님을 바라보고 계실겁니다.

바람위언덕 19-04-25 20:21 IP : ea70c65b70727e2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힘내시고, 빨리 안정을 찾길 바랍니다.

영천토종대물 19-04-25 20:30 IP : 08c512dc27a3ff8
가슴아프네요 힘내세요

soj****2940 19-04-25 21:02 IP : 1848786bed7d585
저라면 어떨까생각해보니 마음이 더아프네요
힘내세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별똥망치 19-04-25 22:04 IP : c43d3799f6395fd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당진꼬마 19-04-25 22:06 IP : 69237271a57fed3
삼가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천상의낚시 19-04-26 01:40 IP : 66397f3bb0eb9ce
삼가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무심초다 19-04-26 06:30 IP : 0852759c71a9b6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겨우살이 19-04-26 10:20 IP : 02af30f93436e40
작년 이맘때 돌아가신 엄니가 생각나네요~~ㅠㅠ
고인의명복을빕니다

코끼리조사 19-04-26 11:52 IP : 974a95757af5cfd
진정 아버지의 사랑을, 아들들은 아비죽고 느끼나 봅니다
아버지의 진한사랑을..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잠충이 19-04-26 16:13 IP : 064239979fff47f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대성산호랑이 19-04-26 16:42 IP : c25a2bc430f9881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찌가 오르내리는 것도 찰나의 순간이고
우리네 삶도 찰나의 순간 인거 같습니다.
마음 잘 추스리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