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의 조행기

· 균형있는 게시판 사용을 위해 1일 1회로 게시물 건수를 제한합니다.
· 여러개로 나누어 게시물을 올리는 경우 하나로 통합될 수 있습니다.

무엇이었을까요? (무서움 주의???)

B접점 IP : f62701fcf149471 날짜 : 2019-06-30 18:36 조회 : 7946 추천 : 9

간담 서늘한 얘기는 아니지만 지금까지 머리속에
아리송하게 남아있는 추억이 하나 있어서 기억을 더듬어 봅니다.

약 10여년전쯤 여름 휴가를 맞이하여 충북 음성 산속에 위치한 자그마한 소류지로 독조를 했었습니다.
그 저수지는 진입로가 험하여 사륜구동이 아니면 진입하기가 까다로웠는데 특히 비가 오는 날엔 사륜차도 안심할수 없는 곳이었습니다.
그래선지 평소에 낚시꾼이 거의 찾지않고
주변이 온통 정글 분위기가 나는 소류지였습니다.

당시 혼자 그곳을 찾은 이유는....
그해 아카시아 꽃이 피기 시작할 무렵 하룻저녁에
사짜 두수를 포함하여 10여수를 한 곳이었기에
그 추억에 이끌려서 찾았을 겁니다.

저수지에 도착하니 역시 아무도 없었습니다.
저수지 상류쪽에 주차를 하고 수풀을 헤치며
반대편 산 밑으로 진입하는데 한여름의 습도때문에
땀을 비오듯 흘렸습니다.
날씨는 비가 오락가락하며 저기압이 아주 낮게 깔려
숨이 컥컥막히는 그런 날씨였죠.

포인트에 도착하여 우거진 잡목들을 제거하는데
주변에서 사체가 썪어서 부패되는 냄새가 진동을 합니다.
냄새의 근원지를 추적하여보니 제가 포인트한 곳에서 3~4미터 뒤에 무언가를 묻은 곳이 살짝 보이더군요.
나즈막하게 흙으로 덮은 봉분같은것이 보였는데
미쳐 흙으로 다 덮지 못한건지 아니면 폭우로 흙이 흘러 내린건지 알수는 없지만 일부 살짝 노출된 곳 사이로 구더기들이 바글거리는게 보입니다.
기분이 더러운 느낌은 있었지만 사짜붕어 욕심으로
별생각 안하고 하룻밤을 보내기로 해봅니다.

대를 깔고 얼마후 간간히 올라오는 준척급의 붕어...
밤이 되자 기다렸다는듯 천둥번개와 함께 폭우가
쏟아지기 시작했습니다.
근데 참 희안하죠.
이런날은 이상하게 마음이 푸근해지고 아련해지는
저만에 그런 느낌이 있습니다.
이런 느낌은 어릴적 학교갔다 오는길에 비를 쫄딱맞고 집에와서 씻고 마루에 걸터앉아 비오는 광경을 지켜보면서 포근함을 느끼던 감정과 비슷했습니다.

그런 편안함 때문이었는지 아니면 대낮에 흘린 비지땀 때문인지 문뜩 잠이 들었습니다.
평소에 꿈에 안보이시던 돌아가신 할아버지께서
나타나셔서 무서운 얼굴로 저를 꾸짖으시더군요.
남의 집에서 뭐하냐고 막 꾸짖으시는데 꿈속이지만
엄청 무섭더군요.
잠에서 벌떡일어나 주위를 보니 비는 부슬부슬오고
있었고 시계는 밤 열한시쯤을 가리키고 있었습니다.

순간 그때까지 느끼지 못했던 공포가 엄습해오는것을 느꼈습니다. 지금까지 더 무서웠던 곳에서도
혼자 낚시를 해왔었는데 그 순간 만큼은 머리가 쭈뼜거리며 선다는 느낌이 뭔지 알겠더군요.

잠시 짧은 생각에 잠겼다가 주섬주섬 대를 걷고
미친듯이 빠져나왔습니다.
저기 산아래 민가가 있는 가로등까지 차가 고두박질 칠정도로 달리고 나서야 안도의 숨이 쉬어지더군요.

다음날 단골 낚시점에 들러서 장비를 살펴보니 어젯밤에 정신없이 철수했던 바람에 살림망이랑 받침대 몇개를 저수지에 놓고 와 버린걸 알았습니다.
당시 그 낚시점에 친하게 지내던 분들이 계셨는데
제가 지난밤에 있었던 얘기를 꺼내니 킥킥거리며
웃으시더니 제가 저수지에 두고온 받침대를 주으면
자기가 가지겠다고 농담삼아 얘기하셨습니다.

며칠뒤 휴가가 끝나고 일하고 있는데 그때 낚시점에
계셨던 분께 전화가 왔습니다.
내용은...
자기가 그 저수지에 일행들과 낚시를 하려고 갔는데
저수지 초입부터 폴리스라인이 쳐져 있어서 낚시를
못하고 나왔다고 하더군요.

뭔지 모를 온갖 상상들과 잡념들로 가득한 한여름밤의 낚시 추억이었습니다.
당시 촬영한 포인트 사진입니다.




essay_11282_063556_81596.jpg

essay_e5580_063623_15163.jpg

1등! 여기조아 19-07-01 08:57 IP : 72673f870e1bb24
그래서~
그런곳은 욕심 내지말고
동행출조하셔야요 ^^

그후에
그곳으로 출조해보셨나요

2등! 淡如水 19-07-01 12:32 IP : 463a7b309cbd75f
까딱하면 살인사건의 아주 유력한 융의자가 될 뻔 하였네요.

거기 다음에 다시 가실 때는 제가 꼭 동행하여
시신과 아무 관계가 없음을 밝히도록 하겠습니다. ^^

3등! 참새골9692 19-07-02 11:42 IP : bd74eaaa307d861
저런 곳에거 독조를 하다니 참으로 대간이십니다.
4짜가 우글거려도 독조는 사절입니다.

대물도사™ 19-07-02 18:31 IP : 3d9392b5a42d60b
폴리스라인...

저런 산속 소류지에 독조를 간담도 좋으십니다

담부터는 저정도면 짬낚으로 댕기세요

수초사랑 19-07-03 11:15 IP : a202946622a1cb9
간도 크십니다...

텔도리 19-07-03 22:19 IP : ae47d59e8ab5742
저런곳에는 저를꼭데려가주세요
소류지 알려지지안은곳을찾아다니고있습니다

텔도리 19-07-03 22:23 IP : ae47d59e8ab5742
혹시 음성 장구질소류지 아닌가요

더더더더더더더더 19-07-05 13:55 IP : 52a4425f77009f9
접점님?
다음에 가실때는 저를 델구 가세요
까이꺼 ... 잉어가 낚시대 부러트리는거 외에는 겁이 하나도 없는
대큰 조사입니다 ...
아셨죠 ?? 꼭 델구 가세요?

작은찌 19-07-09 01:39 IP : 3f1d31199d10691
저는 .....
같이 가자고 해도 안갈랍니다 ㅡㅡ
나이가 들면서 점점 겁이 많아 져서요 ㅡㅡ;
추천은 해드리지요.........

Deer63114 19-07-12 17:28 IP : c4df991b87506a6
한 20년전에 삼웅골지에 혼자들어가 낚시하던 시절이 생각이 나네요.
간이 배밖에 나왔던 시절이였죠.
괴기가 뭐라고...

예천4짜 19-07-13 01:52 IP : e7c2f597485f75e
무섭네요..ㅜㅜ

퍼과장 19-07-16 07:59 IP : 78654f16d88f152
봉전지 같아요

옛날채비 19-07-16 12:27 IP : 9f93bce713fddf2
지금은 뚝을 높이고 준설공사를해서 모양이 좀 변했지만 봉전제 닳았네요

퍼과장 19-07-16 17:27 IP : 75d77aa222021f7
만약 여기가 봉전지가 맞다면...
한때 낚금이였는데..전 사람들이 너무 들어와 쓰레기를 버려서 낚금이 되었다고 들었는데..
혹시 그 무서움땀시 낚금이 아니였든가 하는 생각이....
3번정도 봉전지 상류, 중류에서 낚시해봤는데..할때마다 무섭더라고요...
제방을 제외하고 삼면이 산으로 둘러쌓여져 있어 여름철 햇볕을 피할수 있으나..밤낚시는 좀 어려운곳이네요..

쟤시켜알바 19-07-16 17:42 IP : 84947dc4f2176e6
사진으로 어딘지 알 듯 합니다.
한 두번 구경 갔었는데...ㅠㅠ

꼭 동출 하세요~~~

디지탁 19-07-20 18:07 IP : 8a6c198f83a77a0
내용을 파악하세요... 그러면 또 가게 되겠죠? 다만,, 혼자서는 안되고 동출해야 되것요?

디지탁 19-07-20 18:15 IP : 8a6c198f83a77a0
포인트는 정말 멋이고 환상이네요... 5짜도 있겠는데요....

sswee****7012 19-07-23 14:02 IP : 148d2ec325bbe9d
으시시~~한게 더위에 땀이 쏙들어 갑니다~~^&^

이박사™ 19-07-27 22:37 IP : 07079c61a09abca
남의 집에서 막 꼬기 잡고 그러시는 거 아냐요.ㅡ.,ㅡ

눈치보는붕어 19-08-08 18:24 IP : e466d44e810b4b8
또다른 조사님께서 출조하셨다가 신고하신거면!!! 헐!!~~~

小留池 19-09-05 14:00 IP : 174ea3ede63a2c8
저는 이제는 정년퇴직 을 하고 이제는 백수로 지냅니다만 현직에 근무 했을때는 시체 수없이 만지고 했지만
그래도 사체가 눈을뜨고 사망한 사체를 보면 조금 거시기 합니다
지금도 산속 소류지를 독조를 많이 하지만 꼭 동행출조 하는것을 권유 합니다

강가딘 19-09-09 07:01 IP : 64ef9cd1413e354
생긱만해도 오금이 저리는 글이네요

II월척특근II 19-09-27 18:34 IP : d742e3bff272c1b
전체적인 저수지풍광이안보이니 터가쎄보인다 뭐 이런말씀은 드릴수가없지만 사체썩는냄새다음 폴리스라인이라는건ᆢ음ᆢ시체였겠죠.. 동출이꼭안심이되는것만은 아닙니다 동출자를 아무리고함질러불러도 대답이없을땐 더쮸뻣서고 환장합니다 ㅋㅋ 산속일수록 짐승말고는 위험요소별로없어요 뭔가느끼미쎄한날에는 동출이낫고 안가는것도 갠찮습니다ᆢ독조해서 너무겁을먹고나면 판단도흐려지고 허둥지둥하다보면 눈앞에보이는것도없고 그러다보면 사고가나기마련이니까요ᆢ

qhtjd****7380 19-10-06 00:46 IP : f17bb9f5587c906
대단하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