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토론방

· 회원이 토론의 이슈를 제안하면 그 주제에 대해 자유로운 댓글을 통해 참여하는 방식의 토론방입니다.
· 이슈의 범위는 제한하지 않으나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자극적이거나 비매너적인 댓글은 삭제됩니다.
· 뉴스기사 및 타 사이트의 게시글을 옮겨와 단순히 게시하는 것, 본인의 의견이 아닌 글은 삭제됩니다.
· 균형있는 게시판 사용과 신중한 이슈 제안을 위해 게시물 횟수를 3일 1회로 제한 합니다.
· 댓글에 답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12. 1.19. 시범 적용)

지금 좌파정치 집단은 분화과정에 있다!

개터래기 IP : 739e905484f8127 날짜 : 2020-05-26 08:59 조회 : 1794

 

 

노무현 재단의 자금 거래 내용이 잘못 되었다는 의혹들이 돌기 시작했다. 의혹제기가 외부소행이라면 이미 여당에서 상당한 근거 자료를 공개 했을 터인데 이해찬 공작 발언은 두 달이 넘었고 유시민의 계좌 조사 발언은 4개월이 훨씬 더 된다.

 

좌파 정치인은 지금 문재인 임기 후반기로 가면서 분화과정에 있다.

친 노무현계와 친문재인계다! 종전에는 노무현을 추종하는 사람이 문재인 지지를 했다면 대선을 앞둔 시점에선 노무현과 문재인은 어쩌면 갈라서는 운명을 맞이할 수도 있다.

 

이낙연이가 노무현계냐 문재인계냐에 따라 좌파정치계는 어쩌면 전쟁을 해야 될 수도 있는 상황이 올 것이다. 이낙연은 이미 전라도에서는 대통령이다. 문재인이 전라도 대통령을 받아들이지 않는다면 이낙연은 노무현 정신을 찾을 것이다. 그렇게 되면 이미 문재인은 다른 대선주자를 밀고 있을 것인데 이낙연은 문재인 아바타 노릇을 더 이상 할 수도 없고 할 이유도 없다. 그렇다고 영남권 좌파 표심을 망칠수가 없기에 이낙연은 노무현 정신을 찾을 수밖에 없는 것이다.

 

이재명은 지금도 문재인 지지자들로 하여금 이지매 대상이다.

문재인과 이재명은 합칠 수가 없는 적대적 관계가 고착된 상황으로서 이재명도 문재인의 마음을 득할 수 없다는 것을 알기에 노무현 정신을 팔면서 대문재인 상대 전선을 구축 할 수밖에 없는데 그 시기와 사정은 재판 결과에 따라 달라 질 것이다. 만약 문재인의 법원 장악이 이재명 재판까지 미친다면 이재명 재판은 불리 할 수도 있다. "김경수는 살리고 이재명은 죽이고" 라는 내 생각이 현실이 되는 순간 좌파는 노무현과 문재인의 대전쟁으로 치닫는다.

 

박원순도 이재명과 같은 반 문재인 정서다.

하루하루 문재인은 대통령 임기막바지가 다가오면서 문재인의 입지는 힘을 잃어 가는데 노무현 정신은 연기처럼 모락모락 점점 더 강렬하게 피어오른다!

 

죽은지 11년이 되도록 노무현의 사망 탑은 높아만 가는데 문재인 퇴임 후 근거지는 아직도 미정이다. 비리에 연루되어 남편 노무현의 자살에 동기를 부여한 권양숙은 노발대발(노무현발전대한민국발전)을 연호하면서 현직대통령인 문재인을 깔아뭉개기 시작했는데 이런 현상이 바로 문재인의 임기 나락 화에서 비롯되었다.

 

사례로 전두환과 노태우 그리고 이순자와 김옥숙의 관계다.

전두환은 육사 시절부터 노태우를 데리고 다녔으며 대통령까지 노태우에게 물려주는데 그 내조에 김옥숙의 간계가 큰 역할을 했었다. 김옥숙은 자기보다 나이가 아래인 이순자에게 극존대를 하면서 형님이라고 불렀었다.

베갯잇 송사라고 이순자의 김옥숙에 대한 인간 됨됨이에 대한 속삭임으로 전두환이가 뽕 간 것이다. 그렇게 노태우가 대통령되었고 이순자가 청와대 첫 방문당시 김옥숙은 이순자를 완전 하대하기 시작했다.

 

노무현은 문재인을 나이불문하고 친구라 칭했다.

문재인도 대노무현 상대로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존경의 표시를 했다.

그러나 김정숙은 다르다! 김정숙은 문재인을 내조하는 사람이 아니라 심지어는 자기 정치를 하는 사람이다. 이런 김정숙이 과거 똘마니 시절처럼 권양숙을 극우대 할 것이라 보는가? 난 절대 아니라고 본다! 노무현은 죽어서도 많은 이들로 하여금 추앙받고 그 부인 권양숙은 아직도 영부인 역할에 극진한 대접을 받고 있는 것을 질투의 화신 김정숙으로서는 너무나 눈꼴사납고 곱게 보일 수가 없다.

 

따라서 180석을 웅켜진 문재인과 김정숙은 노무현 동산보다 더 큰 퇴임 후를 조성하려 할 것은 자명하다. 무엇이던 할 수 있는 의석을 가졌으니 당연히 김정숙은 문재인을 닦달 할 것이며 그 과정에 대선 경선과 본선이 있기에 엄청난 좌파내부 전쟁이 일어 날 수밖에 없는 것이다!

 

문재인의 또 다른 봉하마을로서 “양산 아방궁” 건설은 국민적 비난 대상이며 여권후보 모두가 동의를 하지 않을 것이다. 여권 후보들은 이미 계파 전쟁을 시작했다. 그 1차 징조가 바로 노무현 재단의 횡령 혐의 부각인데 그것은 외부고발이 아니고 반대논리에 선 내부자 소행이라고 보여진다.

 

가족 비리로 자살한 “노무현 정신”이 도대체 무엇인지 모르겠으나 그나마 “문재인 정신”이라는 것도 없는 문재인의 영부인 김정숙 입장에선 하루라도 빨리 노무현 그늘에서 벗어나고 싶을 뿐이다!

 

이번 대선 볼만한 영화는 “노무현계 문재인계“ 개봉박두다!

 

개터래기 글 더 보기.. https://story.kakao.com/_EPAJS4


1등! 연밭 20-05-26 09:46 IP : baec8ff47d3a81a
하태경의 자기분수 모르는 이적행위!

하태경이가 총선 부정투표 의혹을 제기한 민경욱을 상대로 당장 출당 시켜야한다고 엄포성 발언을 함으로서 유승민 하태경 이혜훈은 빼고 나머지 바른당 5명 의원만 받아 들여야 한다는 미래통합당 당원들의 아우성이 트로이 목마가 되어 그 실체가 들어나면서 미래통합당을 괴롭힌다.

지금 여당은 윤미향부터 경제 파탄, 3차 추경, 한명숙 재심, 유재수 조기 석방등등 국민을 의식하지 않고 막가파식 정치를 하고 있다. 이와 같은 문재인 정권에 대항하는 대여 투쟁은 간데없고 오로지 유승민 하태경 이준석 같은 이적생들은 내부총질에만 혈안이 되어있다.

하태경 네놈이 무엇이기에 민경욱 출당 운운하는가!
민경욱의 부정선거 의혹은 상당부분 타당하고 선거관리 위원회에서 일부 시인을 한 사안으로서 민주당도 사태를 주시만 하는 중차대한 사안을 자당 소속 국회의원을 하태경이가 출당 하라는 것은 직분을 넘어서는 간신배의 전형이다.

유승민, 이준석등이 미래통합당 당원들의 부정선거 의혹 제기에 초기부터 초를 먼저 치고 하태경이가 본격적으로 파당 짓을 했다.

황교안이 대통합은 성사시켰지만 잘못한 것이 있다면 유승민 하태경 이혜훈 3인을 복당 시킨 것이다. 이들 3인은 타고난 간신이며 희대의 파당주의자다. 하태경은 앞으로 4년 내내 이적생이란 꼬리표를 달고 살 것인데 그 전초적 징조가 바로 미래통합당 원내대표 출마 포기였다. 수많은 미래통합당 원내대표 출마자들 중에서 이명수, 김태흠, 하태경 3인이 중도 출마 포기선언을 했는데 이유가 정책위원장 파트너를 못 구한 것이다.

이명수만 빼고 김태흠 하태경의 당내 입지가 없다!
한마디로 하태경 김태흠은 당내 인심을 잃은 자들들로서 김태흠 하태경은 돌출발언 대가들이다. 남 의식하지 않고 지들하고 싶은 말을 내뱉는 자들로서 지역의 대표 감으로도 상당히 하자가 있는 자들이다. 여의도에서는 거들먹거리고 지역에 가면 굽신데는 전형적인 간신이 이들이다.

하태경은 민경욱에게 사과부터 하라!
안 그럼 하태경 네놈의 정치 변곡점마다 나는 악필로 대적 할 수밖에 없느니!
국회의원 되기 전에 인간성부터 회복하거라!
민경욱이가 정신대 할머니 호주머니를 털었나? 민경욱이가 간첩 질을 했나!
민경욱이가 간통을 했더냐! 민경욱이가 성범죄자인가! 네놈이 무슨 근거로 부정선거 대표주자 민경욱을 출당하라고 지x이냐! 하태경 네놈의 민경욱 출당 발언에 정의당 심상정마저 깜짝 놀랐다는 것 아니냐!

하태경 네 이놈! 전향 한 것은 맞느냐?
유승민 하태경 니들 패거리는 간첩의 냄새가 너무 난다! 더불어당 간첩의 향기가...

24년간 여의도 국회 근처에 배회 한 김무성이 딱 한마디 옳은 소리 했다.
영남권 특히 대구경북 지역 국회의원은 반쪽짜리 국회의원이라고 유승민의원 전력은 대구 비례대표에 해당하고 하태경의 영남 출마 4선은 능력 밖의 요행이었다.

반면, 격전지 출마자 민경욱은 당당했고 비록 낙선 했지만 정치인으로서 엄청난 자산을 챙겼다. 민경욱의 입장이 궁색 된 것이 아니라 정치적 부자가 되었다. 유승민 하태경 같은 국회 놈팽이들은 격멸하지만 민경욱은 미래통합당 당원들은 존중한다.

야당은 여당 시다바리가 아니며, 야당은 싸울 줄 알아야한다!
국민의 뜻을 명확하게 받들 수 있는 깨끗한 선거를 위해서 민경욱의 활약이 기대하면서 물심양면으로 지원해야 한다.

앞으로 좌파정권의 부정선거는 계속 이어질 것이다.

개터래기 글 더 보기.. https://story.kakao.com/_EPAJS4

참 가지 가지 하십니다.

2등! 불꽃싸다구 20-05-26 11:01 IP : 1aab8a00ff1e3f5
님 ~ 참 가지 가지 하십니다.

3등! 하드락 20-05-26 11:53 IP : f6d0b66fd4a8fbc
사람 많은 곳에

장사꾼이 있는 것 당연하죠.

자신의 sns홍보가 목적이겠죠?


신고 하겠습니다.

하나로 20-05-26 12:01 IP : 5310156a1df17dc
카카오 가서 보다 말고 왔습니다
.
.
.
.
.
약 팔러 댕기시나 ?

   
객주 20-05-26 15:49 IP : 99c323c16ce17d8
그런가 봅니다

매복한땅콩498 20-05-26 13:43 IP : 7783ef2e871040c
햐ㅡ
정치판 읽는 수준하고는!!! ㅡ

   
객주 20-05-26 22:52 IP : 99c323c16ce17d8
갸들이 다 글치요 ㅎ

여리0070 20-05-26 16:06 IP : 5a211ad2b8e08e3
소설 잘 읽었습니다. 삼류 소설 보단 못하지만.......

쓰리쿠션 20-05-26 17:33 IP : 435e829d4d857bb
글쓴분도 당직자!
그밑 분도 당직자!

당직자들은 그만 들왔으면 좋것는데....

   
연밭 20-05-26 17:45 IP : 93afdfa3759c50b
누가 당직잔데요?

한마리만물어봐라 20-05-26 19:34 IP : 7db0d8701bfec47
한동안 낚시 다닌다고 못들어와봤는데.....^^;
뉴페이스가 많으시네요.
붙여넣기 하시는분은 안보이시는것 같고....
아직도 침몰해가는 수구꼴통호에서 내리질 못하고 우왕좌왕, 안절부절하는 모습이 안스럽긴 하지만.....
거대한 강물은 흘러가야 하는법.....
그 강물에 다 씻겨져 내려가 좀더 객관적이고 논리적인 이슈토론방이 되었으면 하네요.

송태공 20-05-26 20:11 IP : ade13d294a1c935
어디서 약을 또 팔어..

장기판소 20-05-26 21:15 IP : e642cbb9cbedc20
177+3 합 180석.매서운 맛을.느낄겁니다
조금더...조금더 가까워.지고 있습니다

深淵 20-05-26 22:37 IP : 7250e476aeec32f
동감하는 부분도 적지 않습니다만,,,

자제해주시면 어떨까 생각합니다.

마치 이 곳의 적**부 의 글의 논조와 흡사합니다.

짐승들을 잡겠다고 짐승이 되어서는 안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적수역부 20-05-27 14:05 IP : a7e08e4e5989087
심연 이사람 아주 웃기는 사람이로구만...

"적**부의 글의 논조와 흡사합니다"라고요?
님 올해 춘추가 어떻게 되셨길래 마치 자기가 윗사람이라도 된 것인냥 함부로 남의 필명만 호칭한 채


당사자 없는 비공개 공간에서 쌩뚱맞게 공공연히
다짜고짜 자신 기준에 따라 멋대로 타인을 하는 비열하고 간교한 행위를 하고 다니시는지요?

그 흡사한 논조란 것이 무엇인지 부터 밝혀보시지요.

      
深淵 20-05-27 23:46 IP : 7250e476aeec32f
ㅎㅎㅎㅎ
필명에 모자이크 처리까지 하는 배려까지 했는데 '함부로'라니요..

그리구요 저 아래 글에서는 제 춘추를 물어보시고 막말 욕지거리 하셨나요?

여기서 국어강의 할 필요는 없으니,,
스스로 몇번이고 읽어보시길 권합니다.

         
적수역부 20-05-28 14:32 IP : a7e08e4e5989087
필명 모자이크 처리했으니
공공연히 특정인을 비아냥한것 아니시라고 하는 겁니까?
참 뻔뻔스럽기 짝이 없구려....

미어켗 20-05-27 17:07 IP : b9a447d769d0f47
연밭.....그만 하시지........

밀 밭에 깜부기처럼 보이는구먼.......

머뭄5956 20-05-27 21:47 IP : 1dff98960102b8c
에고 참 한심한..

♀️기다림 20-05-28 06:55 IP : b85b75b9a142396
과연 좌파가 문제 일까요
우파가 1당 된다면 어떨까요
대통령 이란 분들도 저리 하는데요 이명박 박근혜
우파가 1당 되었다면 좌파는 쑥대받 되는 것이죠

KYP 20-05-28 15:46 IP : c372ad4cb859769
개 똥같은 소리 하고 있넹

제주감귤 20-05-28 16:19 IP : ed25dfc32b67e70
지역구에서 20%도 안돼 국회의원 불출마한 유승민이가 대선에 나온다는데 180석인데 한10년은 마음대로해도 되겠죠
민주당 마음에들지않지만 통합당에 인물없는데 부정부패 안하고 잘 놀아보세용

知天使 20-05-28 19:50 IP : 274a8f4ba4b2075
경주 개시장과 괴물(선거용지 어쩌구 저쩌구 하는 괴물)이
요즘 족 바 리들에게 목메여 사는 걸 보면 참 우숩네여.
그렇게 족 바 리들이 좋으면 일본으루 가면 될 것을
한민족 대한민국에서 ㅈ ㅇ듫는 모르겠네여.
족 바리가 그렇게 좋으면 일본으루 가라.
몸빵하면서. 개 ㅆ ㄹ ㄱ 족바라들.

진한손맛 20-05-29 02:56 IP : 497c93b0e3d6520
즈그미 거시기가 폭발하게 생기꾸먼 저런노무 시키 놓고 미역국 뭇다꼬

무심코 20-05-29 08:54 IP : 4034e2ec56a1e06
요즘 걸뱅이들은 껌이라도 한ㅇ 통 내밀고 구걸한다더만은.........
이건 뭐 그냥 협박조로 돈 내노라고 악다구니 쓰는 개양아치 같구랴.........ㅋ
청맹과니에 눈 뜬 당달봉사도 이것보다 잘 쓰걲고만,.,.,.,.,.,.,.,.,.ㅋ
ㅈ ㅅ 병원에 가서 진찰 좀 받아야 할 씨레기 같은 판춘문예 글 잘 봤슈^^

맨3588 20-05-29 09:06 IP : b4a857a25ab82a5
말도 안되는 쌩구라 길게 쓰는 재주 하나는 인정입니다.

그럴정신으로 차라리 낚시나 하세요

우랑바리 20-05-29 11:31 IP : 793f8c55b5b61fa
개터래기씨,연밭씨, 이런 좋은곳에 왜 이런글을 올려 분란을 일으기세요? 제발 이런 정치적인글은 아는분하고 찻집에서 토론하는게 옳지않을까요?같은 취미로 즐거운 정보 교환하는 곳이 시끄러워 보다못해 댓글 올립니다.

파란호수 20-05-29 12:45 IP : 5664cd6cb1ca03c
이런 드런글 쓰려고 가입했군.



게시물 2,834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834 (필독) 미통당 찌레기들 지지 하는 사람   (20) ♀️기다림 20-07-04 1146
2833 인사   (4) 페이스오프 20-07-04 629
2832 문죄인 지지율 아직도 50프로네   (88) ™기다림의미학 20-07-02 1714
2831 탈북인 단체 미통당   (5) 강남제비33829 20-07-01 779
2830 저출산문제 해결방안은 어떤게 있을까요?   (7) ♡별똥망치 20-07-01 450
2829 정말 못봐주겠다 미통당   (8) ♀️기다림 20-07-01 730
2828 미국 정계는 지금 내전 중   (4) 적수역부 20-06-28 727
2827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10) 무심세월 20-06-28 751
2826 토종? 떡? 붕어   (7) black05 20-06-28 777
2825 코로나 하면 개독교 개독교하면 코로나   (67) 知天使 20-06-26 1697
2824 윤석열 길들이기 ?   (24) ♀️기다림 20-06-25 1257
2823 월척 이슈방에서 정치적 논쟁을 금지하게 해   (29) 물침대 20-06-25 1002
2822 천하는 민심이 표하는데로 흐른다.   (25) 페이스오프 20-06-25 734
2821 어느 학생으 문죄인 하야 글   (25) 차칸붕어님 20-06-24 1215
2820 집권당의 야욕   (35) 황서말개 20-06-23 1225
2819 역사왜곡 여론조작!   (43) 개터래기 20-06-20 1903
2818 결례를무릅쓰고   (2) 벽계수다 20-06-17 1450
2817 연락사무소 폭파의 이면   (14) 적수역부 20-06-17 1759
2816 이정춘...당했네요.ㅋ   (2) bsh1980 20-06-16 1191
2815   (5) 페이스오프 20-06-16 7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