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의 조행기

· 균형있는 게시판 사용을 위해 1일 1회로 게시물 건수를 제한합니다.
· 여러개로 나누어 게시물을 올리는 경우 하나로 통합될 수 있습니다.

이번년 5월 이야기..

장자골조사 IP : 26ccdcddb0b2618 날짜 : 2019-07-09 19:01 조회 : 5515 추천 : 3

작년도에 제가 추억 조행기에 대박 조황을 친 사진과 함께 글을 올렸었지요~?

 

그 자리를 올해는 아무리 파 보아도 고기가 나오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자리 이동을 해서 해 봐야겠다.. 싶어서 여기 저기 기웃 하다가

 

도착한 내 놀이터..

 

부들 쳐진거 수초제거기로 몇개 쳐내고 찌를 부들 사이에 듬성 듬성 세웠지요

 

날씨도 많이 덥지 않고.. 쾌적한 날씨에 오늘은 뭔가 나오겠지..?? 하면서

 

귀찮더라도 저는 찌를 세우면서 옥수수를 달아서 던집니다.

 

좋은 기억이 많아서죠^^

 

그런데 네대쯤 편성 했을때 인가요~? 다섯시 반정도였습니다.

 

왠걸.. 찌가 올라와서 여기저기로 다니고 있네요!

 

강한 챔질!

 

36센티 정도 되는 붕어가 한마리 올라 오네요

 

첫수에 이정도면 그날은 대박 조황 일거라고 예상하며 더 열심히 하지요

 

그런데 왠걸.. 밤이 되자 바람이 불어서 물결 때문에 찌를 볼수가 없어서 일찌감치 포기하고

 

알람 4시반 맞춰두고 자버렸어요.

 

그런데 다섯시 되서 늦잠까지 자버렸네요.

 

이미 밖은 환하네요 ㅋㅋ

 

아 오늘 첫수가 마지막인가 싶어서 포인트에 들어와서

 

글루텐을 끼워 가는데 이제부터 연신 입질이 들어옵니다.

 

베스터에서 십분간 한번씩 입질이..

 

잡으면 월척급 월척이상..

 

여섯시까지 6마리 정도 잡아 냈네요

 

나중에 되니 입질이 와도 흥분이 안되더라구요

 

총 일행들과 함께 베스터에서 열두수 정도를 하고

 

제 마음속 연못에 모든걸 보내 주고 왔습니다.

 

이 맛에 베스터.. 다신 안가야지 하면서도 또 가나 봅니다.


1등! B접점 19-07-09 19:45 IP : a99e743a55740b7
그렇지요?
추억은 그곳을 다시끔 찾게하는 마법이 있죠.
잘 봤습니다.

2등! 여기조아 19-07-10 06:05 IP : 72673f870e1bb24
그곳은
마음부터 편안해지며
고향에 온듯한
정겨움을 안겨주죠

3등! 장자골조사 19-07-10 19:15 IP : 8385f2ddf075210
B접점님,
늘 같은 장소라도 가면 다른 느낌이죠^^
여기조아님,
포인트가 한결 같았으면 합니다.

Deer63114 19-07-12 17:30 IP : c4df991b87506a6
로또 맞으셨네요 ㅎㅎㅎ

장자골조사 19-07-12 20:03 IP : 8385f2ddf075210
어제도 다녀왔어요~^^

더더더더더더더더 19-07-16 03:01 IP : 52a4425f77009f9
햐.... 대단 하십니다 ...
장자골조사님 친하게 지내요 ㅎㅎㅎ

장자골조사 19-07-17 08:08 IP : 8385f2ddf075210
네ㅡ
더더더님 친하게 지내요

수초사랑 19-07-25 10:41 IP : 3082c5f45879ead
대박이었군요^^



게시물 1,475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75 무덤옆에서 독조해봤읍니다 무덤옆에 텐트치   샤카줄루 20-04-03 326 0
1474 북치리 아드님 보시오~   (1) 淡如水 20-03-30 1015 4
1473 낚시와 세월   (1) 세발자전거 20-03-30 580 2
1472 추억의 조행기글보다 엿 추억에ㅡ   (5) 번출대왕 19-12-23 5734 5
1471 이제11도 몇일 안남앗네요   (9) qhtjd****7380 19-11-28 5602 0
1470 청평댐의 추억..   (7) 국민신수향 19-11-10 5596 11
1469 70년대 중반 아버지와 북한강변 밤낚시 기억   (11) 바람바다 19-11-01 5923 14
1468 소양호향어   (19) 보라매님 19-09-29 8498 12
1467 금의환양!!   (11) 땟장수초 19-09-20 5888 10
1466 붕어는 사랑이다   (19) 옥당 19-09-19 5425 13
1465 아마...90년대쯤 여름   (13) 세월어부4356 19-09-17 5990 3
1464 첫 밤낚시 고생한 일화   (8) sm525 19-09-17 4975 4
1463 나이가 들면 헛것이 보이는가 봅니다   (23) 小留池 19-09-05 7932 11
1462 죽다 살아난 낚시추억   (12) 땟장수초 19-08-16 9319 8
1461 올드   (9) 쉼표 19-08-14 4846 2
1460 무서운? 어릴적 조행기.....   (13) 한마리만물어봐라 19-07-29 7497 10
1459 1년전 자수정드림 낚시대로~~   (8) 성량 19-07-19 7440 2
1458 꼬시롬 한...떡밥.   (12) 정읍월척™ 19-07-10 5964 10
1457 이번년 5월 이야기..   (8) 장자골조사 19-07-09 5517 3
1456 무엇이었을까요? (무서움 주의???)   (24) B접점 19-06-30 10374 9